02) 325-7216
평일 10시~17시


기념사업회 소식

[성명서] 5·18의 부정은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부정이다!
글쓴이 : 관리자 등록일 : 2019-02-18 10:31:02 조회 : 159
SNS 공유  

[이한열기념사업회 성명서]

 

5·18의 부정은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부정이다!

 

 

최근 자유한국당 소속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등 세 국회의원은 5·18의 역사적 사실과 의의를 부정하고 왜곡하는 망언을 하여 많은 국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이들은 이후에도 사실왜곡과 망언을 계속하고 있다. 또한 이들의 소속정당인 자유한국당 지도부의 발언과 행태 역시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하는 것과는 거리가 멀다.

 

현재의 우리 헌정 체제는 19876월항쟁의 결과물이다. 6월항쟁의 결과로 헌법 개정이 이루어졌고, 개정된 헌법에 따라 현재의 국가체제가 구성되어 운영되고 있다. 그리고 19805·18의 진상규명과 역사적 자리매김은 6월항쟁의 핵심 내용이자 뿌리였다. 따라서 5·18에 대한 부정은 현재의 대한민국 헌정에 대한 부정이고, 대한민국 민주주의에 대한 부정이다.

 

이한열기념사업회는 민주화 과정에서 헌신한 이한열열사의 정신을 계승·기념하며 우리 사회의 민주적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이한열열사는 6월항쟁의 한복판에서 온몸으로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위해 싸우다 산화하였고, 6월항쟁의 상징이 되었다. 그의 삶과 죽음은 5·18과 떼어 놓고 생각할 수 없다. 열사에게 6월항쟁은 곧 미완의 5·18을 완성하는 것이었다. 우리는 세 의원의 망언과 왜곡이 열사의 정신과 가치를 부정하는 것으로 인식하며, 이를 강력히 규탄한다.

 

이에 다음과 같이 우리의 요구를 밝힌다.

 

1. 국회는, 5·18을 부정함으로써 대한민국 헌정과 민주주의를 부정한 자유한국당 소속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등 세 국회의원을 제명하라.

 

2. 자유한국당은,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등 세 국회의원의 망언에 대하여 명확한 입장을 밝히고 공식 사과하라.

 

3. 국회는, 이러한 왜곡과 망언이 재발하지 않도록 항구적인 방지책을 마련하라.

 

2019218

 

이한열기념사업회